평택평화센터입니다.
home   • English   • Japanese
평화센터소개최근활동평화뉴스자료방게시판관련사이트
회원가입배너달기평택미군기지 바로보기평화순례 길라잡이
평화뉴스 < 평화센터

내 / 용 / 보 / 기
글작성자
 평택평화센터 2015-12-23 15:17:53 | 조회 : 4086
제      목  한미합동실무단 탄저균 결과보고서에 대한 시민사회 의혹_뉴시스
【서울=뉴시스】배현진 기자 = 한미합동실무단이 지난 17일 발표한 탄저균 국내 반입사건 운영 결과보고서를 두고 시민사회계가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다.

탄저균 불법반입·실험규탄 시민사회대책회의는 22일 서울 종로구 통인동 참여연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동발표로는 아직도 관련 의혹이 충분히 해소되지 못하고 있다"며 보고서의 허술함을 지적했다.

앞서 국방부는 "생화학작용제 샘플의 배송저장취급 및 폐기과정에서 모든 절차가 대한민국과 미국, 그리고 국제안전기준을 준수했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서울=뉴시스】최진석 기자 = 2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참여연대에서 열린 주한미군의 탄저균 불법 반입 및 실험 관련 한미합동실무단 운영 결과보고서에 대한 시민사회 기자간담회에서 참여연대 이미현 평화군축센터 팀장이 발언을 하고 있다. 2015.12.22.   myjs@newsis.com
【서울=뉴시스】최진석 기자 = 2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참여연대에서 열린 주한미군의 탄저균 불법 반입 및 실험 관련 한미합동실무단 운영 결과보고서에 대한 시민사회 기자간담회에서 참여연대 이미현 평화군축센터 팀장이 발언을 하고 있다. 2015.12.22. myjs@newsis.com
대책위는 이에 대해 "주한미군의 탄저균 반입 및 실험은 실정법 위반이지만 생화학무기금지법 위반 여부에 대해서는 언급이 없다"고 지적했다.

우희종 서울대학교 수의학과 교수도 "탄저균 반입은 유엔 안보리 제소감"이라며 "지난해 7월 북한이 탄저균 백신을 만든 것만으로 미 국무부가 강력한 비난을 한 사실을 상기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미국은 1979년 소련에서 탄저균 유출 사건이 일어나자 생물무기 개발, 생산, 보유를 금지한 생물무기금지협약을 근거로 소련을 유엔 안보리에 제소한 바 있다.

우 교수는 "평화적 실험이 목적이었다면 서울대에 위치한 유엔 국제백신연구소(IVI)등을 거치거나 반입 등을 숨길 이유가 없었을 것"이라며 "어떤 실험을 했는지 조차 밝히지 않고 있는 상황에서 이는 한국이 생물무기 실험장이 됐다는 것을 암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대책위는 이어 "미국이 충분한 조사 자료를 공개하지 않았다"며 이에 따른 문제점도 제기했다.

대책위는 "공개된 보고서에는 용산기지에서 시행된 실험 종류나 샘플 양, 실험 횟수는 물론 탄저균 실험 관련 의료용 폐기물 역시 사후 처리가 어떻게 됐는지 언급이 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와 함께 "지난 5월 사건발생 직후 탄저균 활용 실험은 이번이 처음이라던 주한미군 발표와 달리 추가로 페스트 반입 사실이 확인됐다"며 "제 3, 4의 또 다른 고위험 병원체 반입에 대한 의혹이 증폭되고 있다"고 의견을 내놓았다.

대책위는 앞으로 주한미군이 탄저균 등을 반입할 때 한국정부에 발송수신기관, 종류, 용도, 운송방법 등을 통보하게 하는 합의권고안 역시 문제삼았다.

대책위는 "필요시 공동평가를 한다고는 하지만 한국 정부가 통제 권한을 행사하지 못하는 한계는 여전하며 아무런 규범력이 없다"며 "주한미군의 일방적 행태를 보장하는 불평등한 합의"라고 깎아내렸다.

그러면서 한미합동실무단 구성원 역시 비공개함으로써 독립성과 객관성, 전문성에 대한 논란을 자초했다고도 덧붙였다.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한미합동실무단 탄저균 결과보고서에 대한 시민사회 의혹_뉴시스 평택평화센터 15.12.23 4086
454  [신문]탄저균 한미공동조사단 보고관련 평택평화센터 15.12.21 4137
453  [경향신문] 미군기지이전 2017년 완료... 평택평화센터 15.12.15 4452
452  [기호일보]포천 미군 헬기항로 옮긴다… 학교 4곳 ‘소음수업’ 해결될 듯 평택평화센터 15.11.09 4245
451  [동아닷컴]탄저균 씻어낸 물 서해로 흘러갔나 평택평화센터 15.10.11 4308
450  [평택시민신문]오키나와, 일본 평화운동가에게 듣는다 평택평화센터 15.09.09 4232
449  [종합] 남북고위급 접촉 중 폭발한 지뢰는 남측 것으로 확인 평택평화센터 15.08.27 4073
448  [한겨레] 탄저균 반입,실험...누구의 잘못도 아니다? 평택평화센터 15.07.22 4253
447  [코나스]美 국방부 부장관, "미군의 아태지역 중시 정책은 계속될 것" 평택평화센터 15.02.25 4132
446  [경향신문]재판권 포기한 미군범죄 “법무부, 정보 공개하라 평택평화센터 14.12.23 4309
445  [한겨레] 주한미군, ‘반환 협상 기지’ 오염 제거 비용 부담 거부 평택평화센터 14.11.04 4308
444  [자료]제46차 SCM 공동성명 평택평화센터 14.11.04 4249
 [1][2] 3 [4][5][6][7][8][9][10]..[40] 다음글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daerew
주소: (18001) 경기도 평택시 팽성읍 대추안길 5     Tel: 031-658-0901     Fax: 031-658-0922     E-mail: ptpc@hanmail.net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본 사이트의 내용은 '정보공유 라이선스 2.0 : 영리금지'을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