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평화센터입니다.
home   • English   • Japanese
평화센터소개최근활동평화뉴스자료방게시판관련사이트
회원가입배너달기평택미군기지 바로보기평화순례 길라잡이
보도자료   


[기고] 평택시장의 결단을 촉구한다.
 평택평화센터  | 2012·01·25 13:45 | HIT : 1,995 | VOTE : 713 |
최근 미군기지 환경오염 문제가 큰 사회적 반향을 일이키면서 미군기지가 주둔해있는 대부분의 지방자치단체는 미군기지주변지역에 대한 환경조사를 실시했다.
평택시도 지나 6-7월 미군기지주변지역에 대한 토양, 하수, 지하수를 조사했고 그 결과 토양 8곳중 7곳에서 다이옥신이 검출되었다. 평택관내에 주둔하고 있는 미군기지의 둘레가 22km에 달함에도 고작 8곳에 대한 조사로 생색을 내더니만 ‘다이옥신’이라는 맹독성물질이 검출되고 그 양도 전국 평균의 6배에 달하는데도 아무런 문제가 될 것 없다는 평택시의 입장에 분노를 넘어 씁쓸한 마음을 감출 수 없다.
<평택미군기지환경문제해결을 위한 평택지역연석회의>는 이번 사건을 반면교사로 삼아 미군기지주변에 대한 철저한 환경조사가 필요하고 이를통해 상시적인 환경오염감시체계를 만들어보자는 제안을 하였지만 예산과 인력의 어려움을 들며 난색을 표하고 있다.
진정 평택시에 예산과 인력이 부족하단 말인가?
평택시는 여느 지방자치단체에도 존재하지 않는 미군(기지) 전담부서인 한미협력사업단이 있고, 미군기지이전을 댓가로 지원받는 예산 총액이 무려 18조원에 달한다. 멀쩡한 도로를 넓히고, 보도불럭을 바꾸고, 건물짓는 일엔 수십억, 수백억의 돈을 펑펑 써대면서도 우리 미래가 달려있는 환경문제에 대해선 너무나 무심하고 인색하다.
최근 평택시가 수립중에 있는 미군기지이전에 따른 평택지역개발계획에서도 총87개 지원사업중 23개 사업 1877억원이 사업 완료후 예산이 남거나 향후 변경해야할 사업이라고 지적하면서도 왜 미군기지환경조사비용은 책정하지 못한단 말인가?
최근 미군기지 평택이전에 대한 반대여론이 찬성여론을 앞질렀고 그 이유가 미군범죄와 환경오염에 대한 우려때문이라는 여론조사 결과는 평택시가 취해야할 정책방향을 잘 제시해주고 있다. 여론에 애써 눈감고 그 뜻을 역행하려 한다면 돌아올 결과는 시민들의 매서운 회초리일뿐이다. 더 이상 전시행정은 안된다.
평택시민의 바램은 눈앞의 성과만 쫓는 시장이 아니다. 당장 성과로 나타나진 않더라도 우리 지역의 미래를 내다볼 수 있는 장기적 안목을 가진 시장이다. 너무 뻔한 답이다. 지금이라도 늦지않았다. 김선기 평택시장의 결단을 촉구한다.

     
  [수료식]제1기 한국근현대사 청소년역사기행단  평택평화센터 12·01·25 2183
  [기자회견]평택시민들에게 고통만 안겨주는 평택미공군기지(Osan Air Base) 에어쇼를 중단하라!  평택평화센터 12·01·25 1915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
주소: (18001) 경기도 평택시 팽성읍 대추안길 5     Tel: 031-658-0901     Fax: 031-658-0922     E-mail: ptpc@hanmail.net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본 사이트의 내용은 '정보공유 라이선스 2.0 : 영리금지'을 따릅니다